추억과 즐거움 Tooli의 고전게임 - 툴리의 고전게임
회원가입로그인사이트 소개즐겨찾기 추가
  • SNS로그인
  • 일반로그인

수다방

전체 글 보기공지사항자주묻는질문요청&질문자유게시판가입인사게임팁&공략내가쓴리뷰매뉴얼업로드게임동영상지식&노하우삶을바꾸는글감동글모음공포글모음명언모음회원사진첩접속자현황회원활동순위Tooli토론방추천사이트IRC채팅방출석체크방명록


Articles 10,159

모바일에서 작성됨 현재 일상 外

Views 458 Votes 2 2016.07.23 12:32:35


  읍참마속과 같은 심정으로 밤을 지새우고, 출근을 하였는데 요근래 밤마다 저녁 겸 야식으로 술까지 먹게 되니깐 다음날 컨디션이 불안정하네요. 어떤날에는 표정이 굳을때도 있고, 어떤날에는 행동을 너무 세게 나가서 오늘같은 경우에는 종이 물품 하나 안내하는 씩씩대는게 티가 났는지 손님이 단념하듯이 안사고 가시는 모습을 보고 좀 집중을 안했나 반성이 되네요.

 

  작년에는 회사가 인원이 많아서 일요일도 영업을 해냈는데 작년말이후 직원이 줄여들어서 바쁠때 제외하곤 일요일은 휴무로 돌려놔서 덜 힘들게 되긴했는데 앞서 나간 사람일을 나누고 또 분담하고 하니깐 타이트하게 일을 계속하게 되네요. 운전하시는분도 나가셔서 점장님이 배송하시고 그래서 제가 운전해야할 상황이 더 다가오니깐 지난달에 연수끊어서 회사사람은 모르게 연습은 해놨거든요. 다음주에 휴가예정인데 최소인원으로 계속가니깐 염려가 되네요.(저야 다리아프고 피곤하면 그만인데 저빼곤 직원들이 다 여자분들이라 격무가 심해서 그런지 더 힘들어하시네요. 밤늦게까지 긴장하면서 일을 계속하다보니깐 더더욱 상황이나아지지가 않으니깐요. 오늘도 직원 한분이 머리가 아파서 따로 휴식하고있어요.) 이렇게 최선을 다하고 있어도 회사가 이렇게 돌아가니깐 솔직한 마음으로는 다른곳은 어떨까 예전부터 생각거지만 극단적으로 저 혼자 나간다고 좋을 것도 없는 문제도 생기게 되다보니 여기서 좀 더 최선을 다해볼려구요. 

 

  마지막으로 차연수로 조금씩 어느정도 타다 보니 그나마 차를 조금이나마 알게되어서 더 많이 운전을 해볼까 계획중인데요. 부모님집이 목포라서 버스로 내려가서 부모님차나 누나차량으로 보험등록해서 계속타다가 돌아갈때 분당까지 장거리로 이동해서 끌고 다닐려고 하는데 고속도로 보단 국도 위주(국도도 빨리 달리는 차가 있어서 걱정되지만)로 시간이 걸리더라도 안전운전 할려고 생각중이에요. 이걸 하게되면 그 뒤에 배송업무도 맡게 되어서 다마스나 스타렉스도 잘 타서 자신감을 많이 가지고 싶네요.

 

  고민글이 되어버리니깐 글이 많지 않아도 글쓰고 다시 고치는 일이 많아지네요. 책을 잘 안읽게 되어서 인지 난독증에 글쓰는 시간또한 길어지는것 같아요. 다음엔 좀 더 개운한 모습으로 다음에 뵙겠습니다.

< 추천해주신 분들 >

글이 재밌거나 유용하다면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profile

msg_not_applying_stamp

  • 1
  • 모바일에서 작성됨안녕하세요. [2]
  • 2017-09-12 11:42
  • 2
  • 모바일에서 작성됨오랜만입니다.
  • 2017-03-09 14:01
  • 3
  • 모바일에서 작성됨현재 일상 外 [2]
  • 2016-07-23 12:32
  • 7
  • 모바일에서 작성됨G5 사진입니다. [4]
  • 2016-04-14 00:01
  • 8
  • 모바일에서 작성됨G5 후기 [1]
  • 2016-04-12 01:45
  • 9
  • 모바일에서 작성됨오랜만이네요. [1]
  • 2016-04-08 23:54

  • profile

    툴리

    2016.07.25 17:53:12

    이것 저것 정말 고민이 많을 시기 이시군요.

    운전은 그냥 계속 타는게 가장 빨리 습득하는 방법이고

     

    무엇보다 긍정적인 마인드로 세상을 밝게 바라 보는것이 좋습니다.

    술은 하지마세요 백해 무익입니다. (물론 저도 자주 마심ㅋㅋㅋ)

     

    매일 마치고 술먹는 버릇을 들이면 좋지않아요

    사실 술먹으면 더 우울해지거든요


    profile

    바이시클林

    2016.07.25 18:07:17

    모바일에서 작성됨

    원래 저녁 안먹고 늦게 돌아오면 그나마 알아서 먹고쉬는데 형이 야근때문에 같이 퇴근할때 저녁을 잘 안챙겨먹으니깐 혼자 밥먹기보다 같이먹고 이야기를 좋아하는 성격이다보니 늦게까지 같이 먹고 자고 자주 그러니깐 체중이 줄지 않더라구요.


    댓글을 작성하시려면 로그인을 하여주세요 :)
    List of Articles
    No. Subject Author Date Views
    Notice 자유게시판 이용규칙. 이곳에 요청 및 질문을 금합니다. [32] 툴리 2005.12.20 65223
    9979 :-) 인사드립니다. [1] 깡신 2016.09.24 339
    9978 고전게임 느낌 그대로 살린 모바일 게임을 제가 만들었습니다! file [3] 자크라 2016.09.23 566
    9977 와 진짜 오랜만이에요 [1] Tracer 2016.09.04 438
    9976 오랜만에 고전게임의 향수를 느껴봅니다. kbl**** 2016.08.30 359
    9975 오..고전게임 ㅠㅠ [1] 선우파더 2016.08.14 350
    9974 가입했습니다~ [1] 수다르 2016.08.06 287
    9973 캠퍼스 러브 스토리 배경음악 나오는 정품 버전 얻었습니다. [1] 재밌는놀이 2016.07.27 1060
    » 모바일에서 작성됨 현재 일상 外 [2] 바이시클林 2016.07.23 458
    9971 모바일에서 작성됨 레진을 탈퇴했습니다... file [3] 바이시클林 2016.07.23 570
    9970 정말 날씨가 덥네요 [1] incoming 2016.07.21 345
    9969 안녕하세요 [2] sudon**** 2016.07.18 316
    9968 회원가입 했습니다. [4] 약먹은토끼 2016.07.13 344
    9967 K리그를 보러갈수가 없습니다. [2] LostTesatha 2016.07.11 459
    9966 툴리님^^ [1] 연생 2016.07.08 388
    9965 오랜만이에요! [1] SonicHolic 2016.07.02 358
    9964 중학생때 홈페이지를 처음 접했는데 아직까지 있네요 [1] 김찬동 2016.06.19 417
    9963 컴퓨터 내부를 손을 봤더니 [6] 바이시클林 2016.06.17 622
    9962 모바일에서 작성됨 소프라노 사이트에서 삼13 스팀으로 예약했습니다. [2] 바이시클林 2016.06.13 468
    9961 기말 기간인뎅 MoG 2016.06.12 441
    9960 아직도 이 사이트가 있다는게 놀랍습니다 [4] 뿡뿡용준 2016.06.09 509


    사이트소개광고문의제휴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사이트맵
    익명 커뮤니티 원팡 - www.onepa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