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억과 즐거움 Tooli의 고전게임 - 툴리의 고전게임
회원가입로그인사이트 소개즐겨찾기 추가
  • SNS로그인
  • 일반로그인

수다방new

전체 글 보기공지사항자주묻는질문등업신청요청&질문자유게시판newnew comment게임팁&공략내가쓴리뷰매뉴얼업로드게임동영상지식&노하우삶을바꾸는글감동글모음공포글모음명언모음회원사진첩접속자현황회원활동순위Tooli토론방추천사이트IRC채팅방출석체크방명록



글 수 242

따뜻한 마음[아티]

조회 수 1866 추천 수 7 2007.08.15 16:59:46


할머니 한 분이 버스를 타셨는데 짐을 올려놓고
뒤지니 돈이 없었답니다
그래서 기사분에게 "기사양반 미안한데 돈이 없구려..."
계속 미안하다고 하셨는데 기사분은 차도 출발시키지 않고서,
화를 내면서 "돈도 없는데 왜 타요! 내리세요."
무뚝뚝하게 소리를 지르는 것이였습니다.

할머니는 무안해서 계속 미안하다고만 하고있었고,
마침 출근길인 손님도 많았답니다.
손님 중에는 운전 기사처럼 화를 내며 그냥 출발하라는 사람도 있었고,
할머니더러 내리라는 사람도 있었는데
기사분이 계속 뭐라고 하니까

한 고등학생이 만원을 꺼내
요금함에 넣으면서 이렇게 말하더랍니다.
"이걸로 할머니 차비하시고,
또  이렇게 돈 없는 분 타시면 아까처럼 화내지 말고
남은 돈으로 그분들 차비해 주세요."

순간 버스 안은 조용해지고
기사분은 말없이 차를 출발시켰답니다.

삭막해져가는 요즘 그런 마음씨를 가지고 있는
학생을 정말 칭찬해 주고 싶습니다.

우리 모두 조금은 따뜻한 마음을 가지고
대할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 송승근님에 의해서 게시물 이동되었습니다 (2007-09-22 20:56)

글이 재밌거나 유용하다면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댓글 '2'

profile

잘먹고잘살놈

2007.08.15 20:08:04

...................저기....이런말 할게 아니에요..........5000내고 3천 900원 동전으로 거슬러 받은 기억이 있어요...저는........그 학생이....마넌짜릴 내고 동전으로 거슬러 받을걸 두려워 했을수도...........직접.....겪어보....아아....이건 혼자만의 생각인데...;;;;;;

profile

スモ―カ―

2007.08.15 20:54:44

아티님 오래간만이시네요~

사진 및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왼쪽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한미 은행장이 아들에게.. [5] 송승근 2007.02.27 14543
공지 인생의 전환점이 될수있는 가슴에 와닫는 글을 올려주세요. 송승근 2007.09.22 14019
» BEST 따뜻한 마음[아티] [2] 아티 2007.08.15 1866
81 BEST 어머니....[아티] 아티 2007.08.15 1630
80 BEST 나이가 무슨 상관이랴 ㅋ [1] 최영일 2007.08.09 1878
79 BEST 누군가를 사랑할 때 세상은 아름다운 것[아티] 아티 2007.08.16 1636
78 BEST 행복은 마음속에서 크는 것[아티] 아티 2007.08.16 1644
77 BEST 우리 마음이 지쳐 있을때[아티] 아티 2007.08.16 1617
76 BEST 인생은 흘린 눈물의 깊이만큼 아름답다[아티] 아티 2007.08.16 1593
75 BEST 믿음.. [아티] 아티 2007.08.16 1607
74 BEST 이세상은 내가 만들어간다 [아티] 아티 2007.08.16 1711
73 BEST 세상에서 가장 중요한 것 [아티] 아티 2007.08.16 1710
72 BEST 손을 잡을 때의 행복[아티] 아티 2007.08.16 1711
71 BEST - 어디까지가 그리움인지 -[아티] 아티 2007.08.16 1663
70 BEST 오늘 이란 말은....[아티] 아티 2007.08.16 1843
69 BEST 어느 눈먼 소녀[아티] 아티 2007.08.16 1677
68 BEST 어 머 니[아티] 아티 2007.08.16 1688
67 BEST 남편과 못[아티] 아티 2007.08.16 1642
66 BEST ◈비우는 만큼 채워지고◈[아티] 아티 2007.08.16 1586
65 BEST 바람을 보았지요[아티] 아티 2007.08.16 1545
64 BEST 살다보면 만나지는 인연 중에[아티] 아티 2007.08.16 1750
63 BEST 행복의 출발지점[아티] 아티 2007.08.16 1687


사이트소개광고문의제휴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사이트맵
익명 커뮤니티 원팡 - www.onepang.com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