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억과 즐거움 Tooli의 고전게임 - 툴리의 고전게임
회원가입로그인사이트 소개즐겨찾기 추가
  • SNS로그인
  • 일반로그인

수다방

전체 글 보기공지사항자주묻는질문등업신청요청&질문자유게시판게임팁&공략내가쓴리뷰매뉴얼업로드게임동영상지식&노하우삶을바꾸는글감동글모음공포글모음명언모음회원사진첩접속자현황회원활동순위Tooli토론방추천사이트IRC채팅방출석체크방명록



글 수 242

-핸드폰 이야기(부제:Continue)-

조회 수 2349 추천 수 0 2008.09.12 00:36:35


핸드폰은 전화를 하는데 자주 쓰이죠~ 물론 문자할때도~ 물론 DMB도 되고
사진도 찍고~

정말 편리하죠~

핸드폰은 정말 편합니다~

그리운 그녀의 번호를 눌러봅니다...
이내 그리운 목소리가 흐르면 폴더를 닫아 버립니다~ 그리고 나름대로의 명상에
잠깁니다. 아~ 잘지내는가 보네?  요새 무슨일 있나?
나름대로의 걱정과 위안을 합니다.

정말 받기 싫은 그놈의 전화~
일부러 안받습니다~ 하지만 벨소리에 신경질 날만큼 짜증나면 받아서 건성으로
대답하곤 합니다. 상황에 따라서 욕을 하고 끊어 버립니다.

핸드폰으로 문자를 보냅니다.
핸드폰에서 문자가 전송중일때 귀찮아서 폴더를 닫아 버리죠~
그래도 문자는 전송이 되니까요

그리고 게임도 자주합니다.
고스톱에서 내가 6고까지 갓을떄~ 상대방이 겨우7점으로 승리할경우
더러운 기분으로 닫아 버립니다.

핸드폰은 정말 편리합니다.
언제든 싫으면 닫고 좋으면 열수가 있거든요.

하지만 현실은 닫을수 없는 폴더이며 닫을수 없는 슬라이드입니다.

보고싶은 그녀의 목소리? 한번들은 그목소리는 일주일간 저를 괴롭힙니다.

듣기싫은 그놈의 잔소리? 제가 졸업하기 전까지 저를 따라 다닙니다.

자존심을 걸고 한 내기? 게임?  결국에는 대가로 가슴속에 남습니다.

내가 뱉은말? 결국에는 책임이 되어 돌아옵니다.


그리운 마음에 힙겹습니다... 잘못한 일에 괴롭습니다....
나의 적을 마주대하기 스트레스받습니다...    이미 엎지러진 물에 쓴웃음이 나옵니다...


아마도 이세상의 반이 넘는 사람들이 힘들고 괴로우면서도 사는이유?


인생의 폴더를 닫는 순간에 왠지 비겁자가 되는기분 때문일 겁니다.

적어도 전 그렇습니다....

지난날의 아픈 추억도 몇시간뒤에 교수의 잔소리도 듣기싫은 야비한 놈의 목소리도
내가 승부를 걸었던 일은 폴더를 닫는순간 내가 그저 그렇다는것을 증명하니까요

그래서 오늘도 참고 이미 힘들어진 게임의 Contine 를 눌러봅니다...

글이 재밌거나 유용하다면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 2
  • 친구 라는건...(Real Story)
  • 2014-12-28 02:34
  • 3
  • 추측
  • 2012-08-03 14:51
  • 4
  • Way file
  • 2011-11-13 00:39
  • 5
  • Me to day
  • 2011-04-27 20:55
  • 7
  • Comics
  • 2010-10-13 21:19
  • 8
  • 그래도.. file
  • 2010-07-29 00:20
  • 9
  • hearing impairment file
  • 2010-06-08 23:58

  • 댓글 '8'

    선물

    2008.09.12 00:55:30

    힘겹고 고달픈 일상을 핸드폰에 '비유'하셔서 말씀해 주셨군요? ㅎ
    좋은 글 잘 읽고 미소를 지으며 잠들러 갑니다. ㅎ

    힘겨우시더라도 생활속에 즐거움을 찾아 힘내시길 바래요 ~

    로이만

    2008.09.12 08:31:06

    이거.........제 이야기는 아닙니다^^:;

    복 작품은 픽션이니 현실의 인물과는 무관하답니다!:;

    선물

    2008.09.12 17:52:00

    ㄴ 헐 .... ㅋㅋ

    그렇군요 ㅋ (그나저나 로이만님은 나이가 몇이야 ;; )

    로이만

    2008.09.13 00:34:48

    ^^:; ..............................80년도중의 한사람입니다^^:;

    선물

    2008.09.13 01:38:49

    ㄴ 전 90년도 초반인데 (←안 물었잖아 ;;)
    아무래도 이 글 로이만님 글 중에 최고의 댓글수를 자랑할듯 싶어요 ㅋ

    물론 2명이서 한 댓글이지만요 ㅎ

    로이만

    2008.09.13 19:10:21

    허허 그럴것 같네요~
    이런식으로 가다간 공지에도 뜰듯~
    여기에 댓글로 대화를 금합니다~
    조크입니다^^:;
    90년생이라~~~~~부럽네요^^

    이문성

    2008.09.13 22:34:12

    흑흑....
    우리 누나 생각나여흑흑
    나때문에 집나간지13시간 째 진짜안돌아오면 어쩌지???흑흑

    선물

    2008.09.14 08:00:58

    로이만 // 마지막으로 남기는 댓글로 댓글 대화는 자게에서 흔히 일어나는 일로 ~

    설마 제제를 ㅋㅋ ;;

    사진 및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왼쪽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한미 은행장이 아들에게.. [5] 송승근 2007.02.27 14520
    공지 인생의 전환점이 될수있는 가슴에 와닫는 글을 올려주세요. 송승근 2007.09.22 14000
    142 BEST 색안경이야기 (Truth) [2] 로이만 2008.10.05 2309
    » 화제 BEST -핸드폰 이야기(부제:Continue)- [8] 로이만 2008.09.12 2349
    140 BEST 가끔은.... [3] 로이만 2008.08.08 1920
    139 BEST 혹시 도를 아십니까? [2] 로이만 2008.04.22 2069
    138 BEST 시간의 의미 [1] 로이만 2008.03.09 2098
    137 화제 BEST 축구의 그라운드는 인생의 축소판이다. [5] 로이만 2008.02.16 2389
    136 BEST *♡♣ 겨울에 읽는 하얀 편지 ♣♡* 아티 2008.01.13 1824
    135 BEST ━♥내가 받은 조용한 사랑입니다♥━ 아티 2008.01.13 1953
    134 BEST ♤ 눈 내리면 만나자던 약속 ♤ 아티 2008.01.13 1788
    133 BEST 사랑하는 사람이 있다면.. [2] 렐리게임광 2008.01.02 2005
    132 BEST ◈-차 한잔의 여유:+:♬ 아티 2007.12.29 1825
    131 BEST ☆..생각할수록 기분이 좋아지는사람 아티 2007.12.27 1917
    130 BEST ♧ 보고 싶다고 말하면 더 보고싶어 질까 봐 ♧ 아티 2007.12.27 1769
    129 BEST ♡ 나의 사랑을 그대에게 드립니다 ♡ 아티 2007.12.27 1805
    128 BEST 당신은 귀한 존재 입니다 아티 2007.12.27 1766
    127 화제 BEST 자작글-인생이란? [10] 인생이란 2007.11.07 2297
    126 BEST 마음 [1] 하남기 2007.11.08 2224
    125 BEST 하남기 2007.11.08 1770
    124 BEST 눈가리개 세상 염기수 2007.11.03 1932
    123 BEST 당신을 어떻게 잊겠습니까. [2] 아티 2007.10.20 2036


    사이트소개광고문의제휴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사이트맵
    익명 커뮤니티 원팡 - www.onepang.com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